콘텐츠바로가기

송강호, '사도'서 첫 왕 연기 도전…"소시민에서 권력자로 변신, 재밌었다"

입력 2015-07-14 19:48:19 | 수정 2015-07-14 19:48: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도 / 사도 사진=영화 '사도' 티저기사 이미지 보기

사도 / 사도 사진=영화 '사도' 티저


사도 송강호

'사도' 티저 영상이 공개돼 화제인 가운데, 영조 역을 맡은 송강호의 소감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1월 송강호는 한 매체와 가진 인터뷰에서 연기 인생 처음으로 도전한 왕 역할에 대해 "지금까지의 그 어떤 배역보다도 기대가 된다"고 고백했다.

이어 "내가 가지고 있는 외모적 느낌이나 연기 스타일들이 푸근하고 친숙하고 그러다 보니까 소시민을 연기해왔던 것 같은데 '사도'에서는 권력자로 등장한다. 그런 변화가 재미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관객 입장에서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요소가 있을 것 같다"며 "왕하면 지금까지 반듯하고 위엄 있는 그런 모습들만 쭉 봐왔는데 다른 모습의 왕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투자배급사 쇼박스미디어플렉스는 14일 오후 '사도' 9월 개봉 소식과 함께 티저 예고편과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사도'는 오는 9월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