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채연, 미용실에서 찰칵 "여기만 오면 여자가 된다"

입력 2015-07-16 11:10:00 | 수정 2015-07-16 11:1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채연이 미용실 셀카로 근황을 알렸다.

채연은 지난 15일 인스타그램에 "미용실, 퓨리피, 메이크업팀 진숙이에서 채연..으로 변신 아힝 좋아요 여기만오면 여자가 되는 ㅋㅋ 오늘은 어디로가는걸까~~~~용" 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에서 채연은 여전한 동안 포스로 '방부제 미모' 를 과시했고, 밝은 미소는 많은 팬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한편 채연은 '안 봐도 비디오' 로 5년 만에 국내 시장에 컴백해 여전한 인기를 과시하며 아이돌 대전 속에서 섹시 솔로 여자 가수의 존재감을 과시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