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축구선수 이청용, 12월에 아빠 된다…"현재 아내 임신 16주"

입력 2015-07-16 15:39:37 | 수정 2015-07-16 15:39: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청용 / 사진=한경닷컴DB기사 이미지 보기

이청용 / 사진=한경닷컴DB


축구선수 이청용이 오는 12월 아빠가 된다.

16일 한 매체는 이청용의 아내가 현재 임신 16주이며 오는 12월 출산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청용은 지난해 7월 동갑내기 중학교 동창과 6년 열애 끝에 웨딩마치를 울렸다. 당시 이청용은 인터뷰를 통해 "여자친구가 나의 원동력이다. 덕분에 심리적 안정감이 생겨 축구에 전념할 수 있다"고 언급해 이목이 집중됐다.

이청용과 가족은 부인의 임신 소식에 기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청용은 지난 15일 영국 런던으로 출국해 소속팀 크리스탈 팰리에 합류한 상황이며 현재 임신중인 아내는 한국에 머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