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퍼맨' 엄태웅, 딸 지온과 시간여행?

입력 2015-07-17 11:16:00 | 수정 2015-07-17 11:1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슈퍼맨'의 엄태웅과 엄지온 부녀가 엄태웅의 아버지가 살아계셨던 곳으로 타임머신 여행을 떠난다.

오는 19일,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87회에서는 ‘어바웃 타임’이 방송된다. 이중 엄 부녀는 아빠 태웅의 유년시절이 깃들어있는 충북 제천을 찾아가 돌아가신 아버지의 발자취를 찾아보는 타임머신 여행을 떠난다.

이날 엄태웅은 딸 지온과 함께 그 동안 잘 알지 못했던 아버지의 과거를 발견하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돌아가신 아버지가 교직에서 밴드부를 지도하셨던 사실을 알게 된 것. 또한, 오토바이를 타고 청바지를 즐겨 입던 멋쟁이 아버지의 젊은 시절 사진이 최초로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