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부천서 이웃 간 칼부림으로 母子 사상…'칼부림' 원인은?

입력 2015-07-17 17:35:48 | 수정 2015-07-17 17:35:48
글자축소 글자확대
부천서 이웃간 칼부림 / 부천서 이웃간 칼부림 사진=YT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부천서 이웃간 칼부림 / 부천서 이웃간 칼부림 사진=YTN 방송 캡처


부천서 이웃간 칼부림

경기도 부천에서 이웃간 칼부림 사건이 일어났다.

17일 경기 부천원미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6일 부천시 원미구의 한 연립주택에서 2층에 거주하는 A(49)씨가 아래층 주민 B(21)씨와 그의 어머니 C(50)를 흉기로 찌른 뒤 도주했다.

피해자들을 비명을 듣고 달려온 주민에 의해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아들인 B씨는 숨지고 C씨는 위독한 상태다.

경찰관계자는 “피해자 2명이 모두 진술을 할 수 없는 상태”라며 “용의자가 잡혀야 정확한 범행 동기를 파악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경찰은 평소 층간소음 문제로 사소한 말다툼이 있었다는 피해자 A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집 주변 CCTV를 통해 40대로 추정되는 용의자 A씨의 행방을 쫓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