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퉁키, 클레오파트라 제압 '반전'…네티즌, 복면가왕 퉁키는 이정

입력 2015-07-20 08:25:50 | 수정 2015-07-20 08:25:50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퉁키 복면가왕 퉁키 복면가왕 퉁키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퉁키 복면가왕 퉁키 복면가왕 퉁키


복면가왕 퉁키가 클레오파트라(김연우)를 꺾고 8대 가왕에 등극했다.

복면가왕 퉁키 화려한 무대 열정으로 관객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지난 19일 저녁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노래왕 퉁키와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의 8대 복면가왕 결정전이 열렸다.

노래왕 퉁키는 현진영의 '흐린 기억 속의 그대'를 열창했다. 복면가왕 퉁키는 화려한 목소리와 무대 열정으로 관객의 기립박수를 이끌어냈다.

이어 열린 무대에서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김연우)가 도포를 입고 등장했다. 클레오파트라는 한서린 '한 오백 년'을 열창했다.

이후 진행된 판정단의 투표에서 노래왕 퉁키가 57표를 얻어 42표를 얻은 클레오파트라를 꺾고 제 8대 복면가왕에 등극했다.

복면가왕 퉁키는 "큰 기대 안 하고 왔는데 이런 큰 자리를 주셔서 감사하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판정단 김구라는 복면가왕 퉁키에 대해 "누군지 안다"고 말해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가수 이정으로 추측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