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화정' 이연희vs김민서, 불꽃 아이컨택

입력 2015-07-20 23:13:00 | 수정 2015-07-20 23:1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연희와 김민서의 불꽃 맞대결이 펼쳐진다.

역대급 악역 군단의 합류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MBC 창사 54주년 특별기획 '화정' 측은 29회 방송을 앞둔 20일, 정명공주(이연희 분)가 조여정(김민서 분)에게 납치된 후, 두 사람이 처음으로 맞대면하는 장면을 담은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지난 28회에서는 광해(차승원 분)가 서인 세력의 실세인 강주선(조성하 분)을 축출하며 배수의 진을 치고, 이 틈을 노려 능양군(김재원 분)과 김자점(조민기 분)이 반정을 모색하는 모습이 긴장감 넘치게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자점의 끄나풀인 여정이 정명에게 독을 써 납치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충격을 안긴 바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독에 의해 정신을 잃었던 정명이 여정과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정명은 괴한들에게 포박당한 채, 창고를 찾은 여정을 매섭게 노려보고 있다. 자신을 납치한 여정 앞에서 한치의 위축됨도 없이 당당함을 드러내고 있는 정명의 자태에서 공주의 위엄이 느껴진다. 이에 여정은 정명을 표독스러운 눈빛으로 쏘아보며 물러서지 않는 맞대결을 펼치고 있다. 이어 은근히 미소를 띄우며 여유까지 드러내는 여정의 발칙함이 두 여인의 맞대결을 한층 흥미진진하게 만든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