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주하 앵커, 4년 만에 복귀…'뉴스8' 첫방 시청률 '이럴 줄은'

입력 2015-07-21 06:39:00 | 수정 2015-07-21 09:06:46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주하 / MB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김주하 / MBN 방송 캡처


김주하 앵커 변신

MBC에서 이직한 김주하 앵커가 첫 방송을 진행했다.

21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20일 방송된 MBN ‘뉴스8’ 시청률은 2.924%(전국유료방송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주말 19일 방송분이 기록한 2.988%에 비해 0.064%P 하락한 수치다.

시청률 면에서는 손석희의 'JTBC 뉴스룸'을 앞섰지만 전날 방송분 시청률과 같은 수치로, 김주하 앵커의 출연이 시청률에 큰 영향을 미치진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날 김주하 앵커는 4년 만에 MBN '뉴스8'을 통해 복귀해 큰 기대감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