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주나 측, 김수현 이복동생 인정 후 데뷔 소식 알려…여론 '싸늘'

입력 2015-07-22 19:07:06 | 수정 2015-07-22 19:07:06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수현 이복동생 김주나 김수현 이복동생 김주나 / 사진 = 김주나 페이스북·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김수현 이복동생 김주나 김수현 이복동생 김주나 / 사진 = 김주나 페이스북·한경DB


김수현 김주나

배우 김수현의 이복동생이라 알려진 김주나 측이 입장을 밝혔다.

김주나가 김수현의 이복동생이라는 보도가 있은 가운데, 22일 김주나 측 관계자는 “김주나가 김수현의 이복동생인 것이 맞다”고 인정하면서도 “갑작스럽게 알려지게 돼 당황스럽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김주나는 아직 정식 데뷔도 하지 않은 친구다. (김수현과 이복동생이라는 사실로) 홍보하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고, 숨기려고 하지도 않았는데 의도치 않게 이슈화 되어 부담스럽다. 김주나 본인도 놀란 상태”라고 말했다.

또 내년 초 솔로가수로 데뷔한다는 이야기에 대해선 “연습생 신분이며 결정된 바가 없다”고 답했다. 김주나는 최근 드라마 ‘상류사회’ OST에 참여했지만, 정식으로 데뷔하지는 않았다.

한편 이날 김수현 측은 “두 사람이 이복동생인 것은 맞다. 현재는 왕래가 없는 것으로 안다”고 짧게 입장을 밝혔다.

또한 김수현은 소속사를 통해 "앞으로 일을 시작한다고 들었는데 잘 되기를 응원한다"고 전했다.

김주나는 최근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 OST '너 없이 어떻게'를 발표했다. 내년 초에는 여자 솔로 가수로 정식 앨범을 발표하고 활동할 계획이다. 관계자는 "내년 데뷔를 목표로 열심히 준비 중이다"라고 밝혔다.

그러나 여론의 반응은 차갑다. 네티즌들은 "홍보 의도가 없다는 게 믿겨지지 않는다. 왕래가 없으면 남이나 다름없는 사이인데, 내년 데뷔를 위해 김수현을 이용하는 것 아니냐"며 차가운 시선을 보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