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임신 10주' 전지현, 인터뷰서 임신 사실 알고도 한 말이…

입력 2015-07-23 09:42:49 | 수정 2015-07-23 09:44:01
글자축소 글자확대
전지현 임신 10주차

전지현 임신 10주차 / 전지현 사진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전지현 임신 10주차 / 전지현 사진 = 한경DB

배우 전지현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그 전까지 '경호원 대동 인터뷰'로 구설수에 올랐지만 "임신 10주차"라는 말에 급반전됐다.

22일 전지현 소속사 문화창고 관계자는 "전지현이 현재 임신 10주차다. 좋은 일이다 보니 빨리 알려드리고 싶었지만 괜히 영화 '암살'에 피해가 갈까 미리 알려드리지 못해 죄송하다"고 전했다.

앞서 전지현은 '암살' 홍보를 위한 인터뷰 현장에 경호원을 대동해 취재진의 의아함을 자아냈다. 배우가 인터뷰 현장에 경호원과 함께 등장한 경우는 전지현이 처음으로 "괜한 유난을 떤다" 일부 부정적인 시각이 있었다.

전지현 소속사 관계자는 "임신 초기기도 하고 삼청동에 워낙 관광객이 많지 않나. 혹시나 사고가 날까 하는 우려에 경호팀을 불렀던 것"이라고 설명으로 논란에 대해 설명했다.

전지현은 인터뷰 때 결혼 생활에 대한 사적인 취재진 질문에 조심스러운 듯 보였다. 또 임신에 대한 질문에는 "천천히 가질 것"이라고 답하기도 했다.

한편 전지현은 지난 2012년 4월 13일 외국계 은행 뱅크 오브 아메리카에 근무 중인 최준혁 씨와 2년여 열애 끝에 결혼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