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혼자산다' 김광규, 무지개 탈퇴 선언 "더 이상…"

입력 2015-07-23 10:59:03 | 수정 2015-07-23 10:59:03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광규가 MBC ‘나 혼자 산다’ 무지개 회원들과 마지막 작별 인사를 나눴다.

MBC에 따르면 오는 24일 방영 예정인‘나 혼자 산다’에서는 올해로 49살을 맞은 혼자남 김광규. 빨랫줄에 걸린 티셔츠부터 집에 걸린 액자까지 무지개 모임의 흔적이 가득한 집을 보며 무지개 회원들을 작년 야유회 장소로 불러 모았다.

무지개 회원들을 한 장소로 불러낸 김광규는 더 이상 혼자 살지 않기 위해 무지개 모임을 떠나겠다고 작별 인사를 했다. 김광규의 작별 인사에 무지개 회원들은 아쉬움을 감추지 못하며 결혼을 기원하는 작별 선물을 건네 김광규의 눈시울을 붉히게 했다.

1년 뒤에도 결혼하지 못하면 무지개 모임으로 돌아오라는 회원들의 말에 김광규는 올해 안으로 결혼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는 후문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