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심야식당' 오지호, 중복이자 대서 맞이 '삼계탕' 두고 뭐하나?

입력 2015-07-23 11:36:00 | 수정 2015-07-23 13:59: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중복이자 대서 중복이자 대서 / 사진 = (주)바람이분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중복이자 대서 중복이자 대서 / 사진 = (주)바람이분다 제공


중복이자 대서

오늘 중복이자 대서를 맞이한 SBS ‘심야식당’이 마스터표 삼계탕을 공개했다.

23일 SBS ‘심야식당’ 측은 중복을 맞아 공식 SNS를 통해 “오늘 중복을 맞아 준비한 심야식당 특별메뉴 삼계탕! 이번주 심야식당의 특별한 손님 오지호 배우와 함께 하는 마스터표 삼계탕 드시고 체력보충하세요!!”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촬영대기 중 카메라를 의식하며 장난치고 있는 오지호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오지호의 앞에 놓인 정갈한 삼계탕 한 그릇이 중복을 맞아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오지호는 배우 남지현과 함께 ‘심야식당’ 7화 ‘삼계탕’편 에피소드의 주인공 성균과 혜리로 각각 분했다. 극중 21살의 나이 차이인 두 사람이 만들어갈 특별한 이야기에 드라마 팬들의 궁금증이 커져가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SBS ‘심야식당’은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문을 여는 독특한 콘셉트의 식당과 이 곳을 찾는 손님들의 보편적이고도 인간애 넘치는 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토요일 밤 12시 10분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