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면’ 수애, 사랑을 부르는 고품격 데이트 룩

입력 2015-07-23 23:16:00 | 수정 2015-07-23 23:1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면’ 수애가 주지훈과 함께 행복한 미래를 꿈꾸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22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가면’ 17회에서는 최민우(주지훈 분)와 신혼 집을 찾은 변지숙(수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가면'에서는 민우와 지숙이 신혼 집을 함께 둘러보면서 집이 너무 좁은 거 아니냐는 민우의 말에 지숙은 “좁으면 좋죠. 민우 씨랑 살 맞대고 살고”라고 대답했다.

그러자 민우는 "변지숙 씨 너무 야한 거 아닙니까"라고 물었고, 지숙은 "이제 알았어요?"라고 민우에게 애교를 부렸다.

이후 지숙은 인테리어를 고민하는 등 행복한 미래를 꿈꾸며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또한, 수애는 주지훈과의 달달한 로맨스와 함께 사랑을 부르는 고품격 데이트 룩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수애는 청순하고 페미닌한 매력의 화이트 플레어 원피스를 착용하여 시선을 사로잡았으며, 여기에 캐주얼한 로사케이의 베이지 핑크 컬러 백을 매치하여, 사랑스러운 여신 룩과 함께 데이트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