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자이언티♥이솜, 제주도 동반여행부터 스킨십 목격담까지… [공식입장]

입력 2015-07-24 15:04:00 | 수정 2015-07-24 17:44: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자이언티 이솜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자이언티 이솜 / 한경DB


자이언티 이솜

'음원깡패' 자이언티(26)와 배우 겸 모델 이솜(25)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24일 더팩트는 자이언티와 이솜의 열애를 지난달 초부터 지켜봤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자이언티는 자신의 애마인 아우디 A5 컨버터블을 이용해 서울시 관악구 봉천동에 위치한 이솜의 집까지 데려다줬다.

또한 지난 6월 제주도에서 즐긴 데이트를 목격한 네티즌들에 의해 "제주도에 이솜이랑 자이언티가 와서 대놓고 애정행각하더라" "아메리카노 넉잔 시켜놓고 계속 딥키스함"이라는 목격담도 이어졌다. 특히 자이언티와 이솜은 각각 제주도에서 촬영한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게재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이솜의 소속사 동행엔터테인먼트와 자이언티 소속사 아메바 컬쳐 측은 한 매체를 통해 "이솜과 자이언티는 돈독한 오빠 동생 사이다.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었다"며 "집에 데려다 줬다고 해서 사귀는 사이라고 의심하는 건 좀 아니지 않냐. 제주도에 단 둘이 놀러간 것도 아니다. 소속사 식구들도 모두가 알고 있었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