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거북이, 배우 김영호였다 '가수 못지 않은 감성'

입력 2015-07-26 18:27:19 | 수정 2015-07-26 18:27:19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거북이 김영호 / 복면가왕 거북이 김영호 사진=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거북이 김영호 / 복면가왕 거북이 김영호 사진=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거북이 김영호

'복면가왕' 거북이의 정체가 배우 김영호로 밝혀졌다.

26일 방영된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서는 8대 가왕인 '노래왕 퉁키'를 꺾기 위한 8인의 복면가수들의 대결이 펼쳐졌다.

1라운드 듀엣곡 네 번째 대결은 '김수한무 거북이와 두루미'와 '웃는 얼굴에 수박씨' 대결이었다. 두 사람은 김장훈의 '나와 같다면'을 선곡, 전혀 다른 각자의 매력을 뽐냈다.

거북이는 수박씨에 아쉽게 패배, 솔로곡을 부르며 정체를 공개했다. 그의 정체는 판정단이 언급했던 배우 김영호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