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기하, 공연 보다 경호원에게 폭행당해…'이럴 수가'

입력 2015-07-27 10:16:05 | 수정 2015-07-27 13:54:43
글자축소 글자확대
장기하, 공연 보다 경호원에게 폭행당해…'이럴 수가'
장기하, 공연보다 경호원에게 폭행당해…'이럴 수가' (사진=진연수 한경닷컴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장기하, 공연보다 경호원에게 폭행당해…'이럴 수가' (사진=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의 장기하가 공연 관람 중 '강한친구들' 소속 경호원에게 폭행을 당해 충격을 주고 있다.

26일 안산에서 열린 페스티벌에서 공연을 관람하던 장기하는 경호원으로부터 욕설과 폭행을 당했다.

객석에 있던 장기하를 본 관객들이 동요하자 경호원이 욕설을 하며 장기하를 공연장 밖으로 끌고 간 것으로 알려졌다. 경호업체에서는 사과에 나섰지만 장기하에 대한 폭행과 과잉 대응을 놓고 비난 여론이 일고 있는 상황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