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정은지-빅스 엔, 일본어 시간 대활약

입력 2015-07-28 05:18:00 | 수정 2015-07-28 05:1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울산 현대청운고등학교 편에 출연한 아이돌 전학생 정은지와 빅스의 엔이 한류 활동을 통해 다져진 일본어 실력을 대방출했다.

녹화 당시 제2외국어로 일본어 수업을 듣게 된 정은지와 엔은 좌절하던 수학시간과 달리 미소까지 지어보이며 자신감을 보였다. 일본어 선생님의 질문에 막힘없이 대답을 이어나가는 등 유창한 일본어 실력을 발휘하며 수업 분위기를 리드해 탄성을 자아냈다.

또한, 학창시절 내내 체육부장을 도맡았다는 정은지와 댄스 동아리 부장 경력을 자랑하는 엔은 체육시간과 동아리 활동시간에도 두각을 보이며 다재다능한 면모를 보여줬다.

고등학교로 돌아가 완벽하게 적응한 아이돌 전학생 정은지와 엔의 모습은 28일 화요일 오후 11시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54회에서 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