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세스 캅' 김민종, 카리스마 넘치는 강력계장 변신

입력 2015-07-28 06:43:00 | 수정 2015-07-28 06:4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깊이 있는 눈빛이 매력적인 배우 김민종이 경찰 엄마 김희애와 명품 콤비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김민종은 내달 3일(월)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월화드라마 <미세스 캅>(연출 유인식, 극본 황주하, 제작 소금빛미디어)에서 강력반 팀장 최영진(김희애 분)의 영원한 우군 ‘박종호’ 역을 맡았다. 강력계장 박종호는 영진의 경찰학교 동기이자 절친한 친구로, 오랫동안 그녀를 지켜본 만큼 누구보다 영진의 능력을 잘 알고 인정해주는 인물이다.

더불어 이성적이고 현실적인 박종호는 브레이크 없는 무대뽀 영진에게 강력한 제동을 걸 수 있는 존재로, 사건 앞에서 몸이 먼저 반응하는 영진이 옳은 판단을 할 수 있도록 충고와 격려를 아끼지 않는다.

김민종의 카리스마 넘치는 변신은 범인 추격 촬영에 임한 현장 사진을 통해 오늘(27일) 첫 공개됐다. 땀에 흠뻑 젖은 채, 범인을 맹렬히 쫓는 그의 강인한 눈빛과 다부진 몸짓은 수사현장 안팎을 누비며 맹활약을 펼칠 ‘박종호’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리기에 충분한 모습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