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드래곤, 람보르기니에서 내리는 모습 포착 "키코와 호텔 왔다" 목격담

입력 2015-07-27 18:21:16 | 수정 2015-07-27 18:21:38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드래곤 키코 람보르기니 목격담 / 지드래곤 키코 람보르기니 목격담 사진=온라인 커뮤니티기사 이미지 보기

지드래곤 키코 람보르기니 목격담 / 지드래곤 키코 람보르기니 목격담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지드래곤이 일본 모델 키코와 또다시 열애설에 휩싸였다.

27일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지드래곤이 키코와 호텔왔다"는 목격담을 담은 3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지드래곤은 서울 신라호텔에서 자신의 블랙 무광 람보르기니를 열어 살펴보고 있다.

SNS 목격담을 직접 올린 네티즌은 지드래곤이 "신라호텔 놀러왔다가 지드래곤이랑 키코를 봤다"며 "람보르기니를 보고 신기해했는데 차에서 지드래곤이 내려 더 놀랐다"고 설명했다.

지드래곤은 일본 모델 미즈하라 키코와 수년째 열애설에 휩싸여있지만, 공식적으로는 "연인이 아닌 친한사이"다.

이에 YG측은 "지드래곤 차와 지드래곤이 맞다"며 "키코와 함께 갔는지는 알 수 없다"고 확인했다.

지드래곤 키코 람보르기니 목격담에 네티즌들은 "지드래곤, 열애설은 관심없고 람보르기니가 더 놀라워", "지드래곤 람보르기니, 키코는 어디에?", 지드래곤, 람보르기니가 더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