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母 아들 밀쳐내고 구멍으로 떨어져 사망…사고 영상 보니

입력 2015-07-27 21:15:04 | 수정 2015-07-27 21:15:10
글자축소 글자확대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사진=YTN 영상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사진=YTN 영상 캡처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중국의 한 백화점에서 발생한 에스컬레이터 사고에서 세 살 아들을 살리고 목숨을 잃은 어머니의 사연이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27일 관영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후베이(湖北)성 징저우(荊州)시의 한 백화점에서 26일 오전 10시께 7층 에스컬레이터 상층 끝 부분의 발판이 갑자기 꺼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30대 여성이 세 살배기 아들을 안은 채 6층에서 7층으로 올라가 에스컬레이터에서 막 내리려는 순간이었다.

이 여성은 아들을 발판 위로 밀쳐 올린 후 자신은 움푹 팬 구멍 아래로 떨어지고 말았다.

아들은 백화점 점원 등에 의해 전혀 다치지 않고 구조됐지만, 이 여성은 에스컬레이터를 해체해 구조 작업을 펼쳤음에도 약 5시간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백화점 측과 에스컬레이터 시공사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에 네티즌들은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두 직원은 뭘 한건지",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안타깝다", "중국 에스컬레이터 사고, 모성 대단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