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치인트' 홍설, 결국 김고은이다…고사 이유는?

입력 2015-07-28 09:20:00 | 수정 2015-07-28 14:03: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치인트' 홍설, 결국 김고은이다…고사 이유는?
'치즈인더트랩' 홍설, 결국 김고은이다…고사 이유는?(사진=변성현 한경닷컴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치즈인더트랩' 홍설, 결국 김고은이다…고사 이유는?(사진=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배우 김고은이 말도 많고 탈도 많던 '치즈인더트랩'의 여주인공 홍설 역에 최종 확정됐다.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 측은 여주인공 홍설 역 캐스팅에 김고은이 최종 확정됐다고 28일 밝혔다.

김고은은 '치즈인더트랩'을 통해 처음으로 안방극장에 진출하게 됐다. 김고은은 '은교'로 충무로에 데뷔한 후 '차이나타운'에서 김혜수와 대립각을 펼치며 인정받은 신예다.

김고은이 맡게 된 '치즈인더트랩' 여주인공 홍설 역은 수지 등 유명 아이돌이 거론됐으나 성사되지 못한 바 있다. '치즈인더트랩'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다. 남자주인공 역에 누리꾼들이 가장 원했던 캐스팅 1순위 박해진이 출연을 확정지은 후 여자주인공 캐스팅에 큰 관심이 집중됐던 상황이었다.

배우 김고은 측은 "출연 제의를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를 하던 중 스케줄과 여러 가지 일정상 어려움이 있어 최종 고사를 하게 됐다"며 "그러나 감독님의 확신어린 러브콜과 스케줄을 재차 조정을 해주시는 배려에 감독님에 대한 신뢰와 작품의 팬으로서 최종 출연을 확정 짓게 됐다"고 밝혔다.

아울러 김고은은 "감독님과 작품 및 캐릭터에 대해 깊게 이야기를 하게 되면서 작품에 대한 확신이 더욱 들게 됐다"며 "홍설이란 매력적인 캐릭터를 좋은 감독님과 함께할 수 있다는 생각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전했다.

그는 "기대 많이 해주시는 만큼 최선을 다해 좋은 연기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