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애인있어요' 흥행퀸 김현주, 극과극 반전 캐릭터 공개

입력 2015-07-29 09:15:07 | 수정 2015-07-29 09:15: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애인있어요’ 김현주가 극과 극의 1인 2역으로 완벽 변신,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마음을 휘어잡을 채비를 마쳤다.

‘너를 사랑한 시간’ 후속으로 방송되는 SBS 주말특별기획 ‘애인있어요’(극본 배유미, 연출 최문석, 제작 아이윌미디어) 측은 29일 김현주의 달라도 너무 다른 1인 2역을 확인할 수 있는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현주는 냉기 가득한 눈빛과 무표정으로 세련되면서도 우아한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흰 셔츠에 선글라스 하나만으로도 극강의 존재감을 뽐내며 시선을 압도한다.

반면 또 다른 사진 속 김현주는 귀여운 뽀글 파마머리에 뿔테안경을 쓴 채 누군가와 통화를 하고 있다. 만삭인 D라인을 과시하며 휴게소 통감자를 품에 안고 있는 김현주의 충격 변신은 신선함과 놀라움을 동시에 전하며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SBS ‘유리구두’를 비롯해 MBC ‘반짝 반짝 빛나는’, KBS ‘가족끼리 왜 이래’ 등 출연하는 주말드라마마다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명실상부 ‘주말 흥 행퀸’이라는 수식어를 얻은 김현주는 ‘애인있어요’에서 전혀 다른 성격의 쌍둥이 자매 도해강(독고온기)와 독고용기 역을 맡아 반전의 1인 2< SPAN style="FONT-SIZE: 11pt; FONT-FAMILY: 굴림; mso-fareast-font-family: 굴림">역 연기를 보여주게 된다.

도해강은 상위 1%의 삶을 향해, 오직 세상의 갑들을 위해서만 헌신하며 사는 못돼먹은 대한민국 갑질 변호사로, 지적이고 우아하지만 냉철한 매력을 드러낸다. 또 동생이자 제약회사 입사 10년차 경리부 대리인 독고용기는 불의를 보면 참지 못 ! 는 씩씩한 대한민국 바닥서민으로, 무뚝뚝하지만 속정 깊은 따뜻함을 발산할 예정이다.

‘애인있어요’의 포문을 열게 될 극과 극 쌍둥이 자매의 촬영은 지난 17일 강원도의 한 휴게소에서 진행됐다. 김현주는 섬세한 연기력으로 생긴 것 외에는 달라도 너무 다른 삶을 살아가고 있는 도해강과 독고용기를 완벽하게 표현해내 현장 관계자들의 시선을 압도했다. 바늘로 찔러도 피 한 방울 나지 않을 것 ! 럼 냉기 어린 표정의 도해강과 뽀글 파마머리에 뿔 안경으로 귀여운 매력을 더한 만삭의 독고용기가 과연 같은 사람이 연기한 것이 맞나 싶을 정도로 전혀 상반된 분위기를 연출한 것.

특히 맛깔스럽고 차진 대사 처리와 다양한 표정 연기는 독고용기의 매력을 더욱 극대화시켜 ‘역시 믿고 보는 배우’라는 ! 사를 얻었다. ‘반짝반짝 빛나는’에 이어 ‘애인있어요’를 통해 ‘히트제조기’ 배유미 작가가 다시 만난 ‘흥행퀸’ 김현주가 앞으로 보여줄 활약에 큰 관심과 기대가 더해진다.

김현주의 극과극 반전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믿고 보는 김현주, 이번 드라마도 기대된다”,“쌍둥이 1인 2역 연기 기대, 사진만 봐도 꿀잼이다”,“벌써부터 본방이 기다려진다”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애인있어요’는 기억을 잃은 여자가 죽도록 증오했던 남편과 다시 사랑에 빠지는 내용을 담은 작품으로, 절망의 끝에서 운명적으로 재회한 극과 극 쌍둥이 자매의 파란만장한 인생리셋 스토리를 그린다.

‘발리에서 생긴 일’ ‘온리유’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를 연출한 최문석 PD와 ‘해피투게더! ’ ‘태양은 가득히’ ‘로망스’ ‘진짜 진짜 좋아해’ ‘반짝반짝 빛나는’ ‘스캔들’ 등을 집필한 배유미 작가가 의기투합했으며, 김현주의 1인 2역 연기 변신과 지진희 박한별 이규한 등 대세 배우들의 출연으로 벌써부터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애인있어요’는 ‘너를 사랑한 시간’ 후속으로 오는 8월 22일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