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7번째 내한' 톰 크루즈, 女비서와 열애? 알고보니 관계가…

입력 2015-07-30 07:43:00 | 수정 2015-07-30 09:12:19
글자축소 글자확대
7번째 내한 톰 크루즈 7번째 내한 톰 크루즈기사 이미지 보기

7번째 내한 톰 크루즈 7번째 내한 톰 크루즈


7번째 내한 톰 크루즈

할리우드 배우 톰 크루즈가 7번째 내한한 가운데 열애설을 해명했다.

27일(현지시각) 미국 연예 매체 피플은 톰 크루즈가 여전히 솔로임을 보도하며 탐 크루즈의 비서 에밀리 토마스와의 열애, 약혼설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전했다.

매체는 톰 크루즈 측근의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은 데이트를 즐긴 적도 없는, 완벽한 비지니스 관계다"라며 그들의 열애설을 강력 부인했다.

한편 톰 크루즈는 영화 '미션 임파서블' 홍보차 7번째 내한했다. 톰크루즈는 공식 기자회견을 열고 2박 3일간의 내한 일정을 시작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