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녀사냥' 서인영, 성시경에 "내 동생 서해영 만나볼래?"

입력 2015-07-31 10:49:21 | 수정 2015-07-31 10:50:47
글자축소 글자확대
JTBC ‘마녀사냥’ 성시경-서인영기사 이미지 보기

JTBC ‘마녀사냥’ 성시경-서인영


JTBC '마녀사냥'에 게스트로 출연한 서인영이 성시경에게 친동생을 소개시켜주겠다고 말해 눈길을 끈다.

31일 방송되는 '마녀사냥' 103회 녹화에서 성시경은 "이 자리에 나온 서인영이 아까 나를 보자마자 '만나는 여자 있냐'고 물어보더라"며 "만나는 사람 없으면 소개시켜주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에 당황한 서인영이 "내가 언제 그렇게 이야기했냐"고 난색을 표하자 서인영은 "아는 동생 소개해준다고 그랬지않냐"라고 말했다.

그러자 서인영은 결국 "그게 아니라 내 친동생이 성시경을 괜찮다고 했다"고 말하며 소개팅 대상을 공개했다.

친동생을 소개시켜주겠다는 말에 현장에 있던 이들이 당황한 가운데 허지웅은 "혈육을 소개시켜준다는건 어마어마한 일"이라고 놀란 표정을 지어보였다.

그러자 서인영은 "솔직히 성시경을 믿지는 않지만 여동생에게 그런 경험도 필요하다"며 소개팅을 주선하려는 이유를 밝혔다.

거침없는 '신상녀' 서인영과 함께 한 '마녀사냥' 103회는 31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