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노래왕 퉁키’ 왕좌 지킬 수 있을까?

입력 2015-07-31 14:10:00 | 수정 2015-07-31 14:1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연우를 꺾은 괴물 보컬 ‘노래왕 퉁키’는 왕좌를 지킬 수 있을까.

매주 숱한 스타들을 탄생 시키고 있는 [일밤-복면가왕]에서 ‘노래왕 퉁키’에 맞설 9대 가왕전이 펼쳐진다.

지난 주 [복면가왕]에서는 역사를 새로 쓴 보컬의 신 ‘클레오파트라’ 김연우를 꺾고 ‘노래왕 퉁키’가 새롭게 가왕 자리 등극한 바 있다. 퉁키의 정체 대한 온갖 추측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도 역시 ‘노래왕 퉁키’가 2연승에 성공할지에 대해 촉각이 곤두서고 있다.

한편, 지난주 듀엣곡 대결에 승리해 준결승전에 진출한 복면가수는 마음을 울리는 뜨거운 가창력 ‘인생직진 신호등’, 빠져드는 목소리 ‘마실나온 솜사탕’, 폭발적인 폭탄 보이스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 심금을 울리는 미성 ‘웃는 얼굴에 수박씨’ 등 4명이다. 이들은 각각 배우 김민희, 가수 정재욱, 가수 배수정, 배우 김영호를 꺾고 올라온 실력자들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