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광희 '청춘하라' 녹화 중 즉석 소개팅녀 모습에 당황

입력 2015-08-01 23:03:00 | 수정 2015-08-01 23:0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KBS N 청춘 꿈 지원 프로젝트 ‘청춘하라’에서 MC광희를 위한 깜짝 소개팅이 진행되어 화제다.

오는 8월 1일 KBS Joy채널을 통해 방송되는 ‘청춘하라’에 전문 커플매칭사를 꿈꾸는 팀이 출연하여 솔로인 광희를 위한 깜짝 커플매칭 이벤트를 준비한 것. 이 출연팀은 사전에 광희의 이상형 키워드를 조사하여 ‘귀여움’과 ‘깜찍함’에 맞는 소개팅녀를 직접 사전 면접을 통해 선별했다고 밝혔다.

광희는 소개팅에 앞서 “마음에 들지 않으면 자리를 박차고 나갈 것이다”라며 출연팀에게 강하게 어필하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같은 지역에 살고, 힘들더라도 비공개 연애를 이해할 수 있는 여자”라고 이상형 키워드를 더 밝힌 광희에게 개그우먼 장도연이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그게 바로 접니다”라고 돌발 고백하여 촬영현장을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

한편 “그 소개팅녀가 지금 이 자리에 있다”고 출연팀이 얘기하자 광희의 얼굴에 화색이 돌았음은 물론 촬영현장도 핑크빛으로 물들었다.

마침내 소개팅녀를 마주한 광희는 “전 여자친구와 정말 닮았다”며 출연팀의 취향저격 매칭 기술에 감탄했다. 하지만 이내 광희는 “소개팅에서 길게 말할 것 없다”며 “임시완이냐 황광희냐”라는 초강수 질문을 던져 소개팅녀를 당황케 만드는 동시에 촬영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