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사강 출산, 벌써 두 아이의 엄마…현재 한국에서 가사와 육아에 집중

입력 2015-07-31 17:19:25 | 수정 2015-07-31 17:19: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강 둘째 출산 / 사진 = 메이스튜디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사강 둘째 출산 / 사진 = 메이스튜디오 제공


사강 출산, 벌써 두 아이의 엄마…현재 한국에서 가사와 육아에 집중

배우 사강이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31일 방송계 관계자에 따르면 사강은 지난해 말 둘째를 출산해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이는 2011년 첫 딸을 출산한 후 3년 만의 일이다. 또 한 관계자는 “사강이 미국에서 둘째를 출산하고 현재는 한국에서 머물며 가사와 육아에 집중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사강은 지난 1996년 KBS 드라마 ‘머나먼 나라’로 데뷔한 사강은 ‘인어아가씨’, ‘소울메이트’, ‘꽃보다 여자’ 등에 출연했다. 사강은 2007년 4살 연상의 회사원과 10년 열애 끝에 결혼, 이후 2012년 가사와 육아를 위해 연예계 잠정 은퇴를 선언하고 미국 지사에서 일하는 남편과 함께 미국으로 건너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