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화이글스 이용규 부상소식에 아내도 눈물 "헬맷 집어던질 때…"

입력 2015-08-01 13:54:46 | 수정 2015-08-01 13:54: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이용규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이용규



한화이글스 이용규가 부상으로 인해 4주간 결장한다.

한화이글스에서는 1일 "이용규가 오늘 오전 병원 검진 결과 왼쪽 종아리 근육 파열 진단을 받았다"며 "재활기간은 4주 예정"이라고 이용규의 부상상황을 밝혔다.

한화이글스 이용규는 전날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홈 경기에서 1회말 KIA 선발 박정수의 공에 왼쪽 종아리를 맞았다.

헬멧을 집어던질 정도로 극심한 통증을 호소했던 이용규는 결국 들것에 실려나갔다. 이용규는 이후 더그아웃에서 아이싱하며 경과를 지켜봤고, 이날 병원에서 정밀 검진을 받은 이용규는 근육 파열 진단을 받았다.

한편, 이용규의 아내 유하나는 지난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헬맷을 집어던질 때 그 사람은 아파서 집어던진 것 보다 다치면 분명 야구를 짧게든 길게든 못하게 되는 게 너무 너무 화가 나서 그래서 던지는 거라는 걸 나는 너무 잘 알아서 다친것도 속상했지만 그 모습이 더 마음 아프게 했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유하나는 "쉬는 걸 진짜 싫어하는데 야구할 때가 제일 행복하다고 말하는 사람인데 이번주 일요일에 도헌이가 야구장 오기로 했다고 신이 나서 얘기하던 사람인데 그래서 너무 화가나고 속상하고 부상 정도를 떠나서 아픈거 진짜 잘 참는 사람인데"라고 이용규에 대한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용규의 부상소식에 누리꾼들은 "한화이글스 이용규 안타깝다" "한화이글스 이용규 너무한듯" "한화이글스 이용규 또 부상이라니" "한화이글스 이용규 이럴때 부상은" "한화이글스 이용규 아쉽다" "한화이글스 이용규 정말 아파보임" "한화이글스 이용규 빨리 돌아오시길" "한화이글스 이용규 화이팅" "한화이글스 이용규 힘내라"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