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4' 송민호, 한해 판정번복에 당황…"정말 큰일났다"

입력 2015-08-01 14:15:04 | 수정 2015-08-01 14:15:0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송민호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송민호




‘쇼미더머니4’ 송민호가 한해 블랙넛 판정 번복에 대해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지난 31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지코-팔로알토 팀과 버벌진트-산이 팀이 치열한 디스 랩 배틀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쇼미더머니4’ 에서 지코-팔로알토 팀의 송민호는 디스 랩 배틀을 준비하던 중 한해가 떨어지고 블랙넛이 다시 합격했다는 말을 듣고 충격에 빠졌다.

앞서 버벌진트와 산이는 한해를 합격시키고 블랙넛을 탈락시켰다. 하지만 버벌진트와 산이는 이내 “한해를 선택했지만 생각해 볼수록 잘못된 판단을 했다는 것을 느꼈다”라면서 판정을 번복했다.

이에 경쟁자를 한해로 생각하며 랩을 준비한 송민호가 당황함을 드러냈다. 팔로알토 역시 “물론 경쟁하는 거지만 서로에 대한 매너가 있어야 하는데 그런 것도 없는 것 같다”며 분노했다.

한편, 이날 재등장한 블랙넛은 “할 말이 있다”며 준비해 온 디스랩을 선보였다. 블랙넛은 랩을 통해 “별 같잖은 이유로 날 떨어뜨리고 이제 와서 내게 다시 한 번 더 보자고. 안 해. 내가 다시 왜 껴. 너희의 정치판”, “그냥 브랜뉴 라이머의 개다. 내가 아쉬운 게 아니라 욕먹을까 두려운 거지”라면서 심사위원들을 디스했다.

‘쇼미더머니4’ 송민호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쇼미더머니4 송민호 대박" "쇼미더머니4 송민호 대단하다" "쇼미더머니4 송민호 아쉽네" "쇼미더머니4 송민호 당황할만함" "쇼미더머니4 송민호 짜증날듯" "쇼미더머니4 송민호 편집이 참" "쇼미더머니4 송민호 잘했다" "쇼미더머니4 송민호 기대합니다" "쇼미더머니4 송민호 우승가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