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4' 블랙넛, 판정번복에 분노 "같잖은 이유로 떨어뜨리더니…"

입력 2015-08-01 14:56:23 | 수정 2015-08-01 14:56:2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블랙넛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블랙넛



'쇼미더머니4' 블랙넛이 랩을 통해 프로듀서들을 디스했다.

31일 방송된 ‘쇼미더머니4’에서는 지난 대결에서 탈락한 버벌진트&산이 팀의 블랙넛이 재등장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쇼미더머니4'에서는 버벌진트&산이 팀이 합주실에 모여 팀배틀 연습을 진행했다. 그때 탈락했던 블랙넛이 등장했다.

이에 버벌진트는 “다시 한 번 한해와 블랙넛을 평가하는 자리가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블랙넛과 한해가 모인 자리에서 버벌진트는 “탈락자 선택을 번복해야겠다”고 밝혔다.

버벌진트의 말에 블랙넛은 “제가 합격하고 한해가 떨어진다는 얘기인가”라고 어이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어 블랙넛은 할 말이 있다며 랩을 펼치기 시작했다.

블랙넛은 랩을 통해 “별 같잖은 이유로 날 떨어뜨리고 이제 와서 내게 다시 한 번 더 보자고. 안 해. 내가 다시 왜 껴. 너희의 정치판”이라며 “그냥 브랜뉴 라이머의 개다. 내가 아쉬운 게 아니라 욕먹을까 두려운 거지. 잘봤어. 브랜뉴의 한해사랑”이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한편, 이날 ‘쇼미더머니4’에서 블랙넛이 합격자로 바뀌면서 한해를 상대로 랩을 준비했던 송민호 역시 불편한 심기를 내비치기도 했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의 등장에 누리꾼들은 "쇼미더머니4 블랙넛 대박" "쇼미더머니4 블랙넛 진짜 나왔네" "쇼미더머니4 블랙넛 뭐야" "쇼미더머니4 블랙넛 뭔가요" "쇼미더머니4 블랙넛 이상하네 참" "쇼미더머니4 블랙넛 떨어지지 그냥" "쇼미더머니4 블랙넛 아깝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잘하긴했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