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진영, 배용준 박수진 피로연 영상 유출에 분노 "사적인 장면인데…"

입력 2015-08-01 16:45:32 | 수정 2015-08-01 16:45: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트위터/박진영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트위터/박진영




가수 박진영이 배용준과 박수진 결혼식 영상 유출에 분노를 표했다.

가수 박진영은 31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제 친구 배용준과 박수진의 결혼식 피로연에서 촬영된 사적인 동영상이 불법적으로 유포되어 희화되고 있습니다”라는 글을 게시했다.

박진영은 “이 일로 신혼부부는 신혼여행 중에 심한 상처를 받고 고통스러워하는데 많은 분들이 문제 제기는커녕 확대재생산하고 있습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박진영은 “그 영상은 피로연 마지막에 제가 축가로 불러주었던 노래를 다시 틀고 벌칙을 시킨 장면이었습니다”라고 당시 배용준 박수진의 영상 속 상황을 설명했다.

박진영은 “이건 그야말로 친한 친구들끼리만 있는 상황에서 장난치며 노는 사적인 장면을 촬영한 영상입니다. 이런 영상이 불법적으로 유출되어 퍼지는 게 왜 별일 아닌 게 된 거죠? 정말 화가 나네요”라고 분노를 표했다.

한편, ‘배용준 박수진 피로연’ 영상 유포자가 31일 박진영 트위터를 통해 “제 영상이 유출되어 두 분의 행복한 결혼식 후에 누가 되었고 고통스러워 하시는 모습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 정말 죄송합니다”라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박진영의 배용준 박수진 영상 비판에 대해 누리꾼들은 "박진영 배용준 박수진 영상 화날만하다" "박진영 배용준 박수진 영상 참석자는 짜증날듯" "박진영 배용준 박수진 영상 대체 왜 올렸을까" "박진영 배용준 박수진 영상 이건 아니지" "박진영 배용준 박수진 영상 연예인도 힘들겠다" "박진영 배용준 박수진 영상 안타깝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