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힙합스탁' 하이탑 "아이돌 출신 래퍼라는 편견? 열심히 하면 달라질 것"

입력 2015-08-05 17:42:01 | 수정 2015-08-05 17:42:01
글자축소 글자확대
'힙합스탁 K-힙합 하자' 하이탑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힙합스탁 K-힙합 하자' 하이탑 / 사진 = 변성현 기자


'힙합스탁' 하이탑 "아이돌 출신 래퍼라는 편견? 열심히 하면 달라질 것"

아이돌 그룹 빅플로 멤버 하이탑이 아이돌 편견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솔직하게 전했다.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클럽 앤써(Club Answer)에서는 힙합 릴레이 콘서트 '힙합스탁, K-힙합하자'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빅플로 하이탑도 참석했다.

하이탑은 "아이돌 출신 래퍼라는 편견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느냐"라는 질문이 주어지자, "아이돌이라는 것을 떠나서 좋은 힙합 선배님들과 공연을 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영광인 자리다"라고 답했다.

이어 하이탑은 "아이돌이라는 편견이 굉장히 많다. 자기가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달라질 것 같다. 열심히하면 달라질 것 같다"고 덧붙였다.

'힙합스탁'은 신한류 문화 콘텐츠 개발, 글로벌 EDM아티스트 발굴을 콘셉트로 기획된 공연으로 국내 대표 힙합&EDM아티스트 총 35개팀이 10주간 릴레이콘서트를 펼칠 예정이다. 양동근, 산이, 지코, 버벌진트, 매드클라운, 치타, 스내키챈, 제이스타, 지조, 스컬 등 가장 핫한 힙합 가수들이 10주간 릴레이 콘서트를 펼치는 '힙합스탁, K-힙합 하자(Hip hop stock-khiphop)'는 오는 27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 7시 클럽 앤써에서 열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