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자두·슈·이지현·황혜영, 슈 "마흔 살 정도에 늦둥이 낳고 싶어"

입력 2015-08-05 17:56:04 | 수정 2015-08-05 17:56:04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자두·슈·이지현·황혜영 / 라디오스타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자두·슈·이지현·황혜영 / 라디오스타 제공


'라디오스타' 자두·슈·이지현·황혜영, 슈 "마흔 살 정도에 늦둥이 낳고 싶어"

‘라디오스타’에 주부요정들이 날아와 화려한 입담을 자랑했다.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만들었던 요정에서 ‘주부요정’로 거듭난 슈-황혜영-이지현-자두가 출연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강탈할 예정이라고 전해져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오는 5일 방송되는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기획 박현석/ 연출 최윤정)에서는 ‘클럽 주부요정’ 특집으로 슈-황혜영-이지현-자두가 출연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윤종신은 “오늘 나오신 분들 또한 우리가 기억하는 것과는 퍽 달라진 삶을 살고 있습니다. 클럽 주부요정 특집!”이라며 슈-황혜영-이지현-자두를 소개했다. 이어 등장한 네 명의 게스트들은 주부파워로 스튜디오를 꽉 채우기 시작했다.

슈-황혜영-이지현-자두는 “막상 현실은 좀 다르더라고요~”라며 결혼에 관련된 이야기를 하기 시작해, 임신과 출산-육아라는 키워드로 이야기 보따리를 풀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게스트들의 임신에 대한 이야기가 이어지던 중 “슈는 출산 체질이에요~”라는 윤종신의 말에 슈는 “마흔 살 정도에 늦둥이 (낳고 싶어요)”라며 슈퍼 육아요정답게 웃음지었다는 후문이다.

예상을 뛰어넘는 쿨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에게 시원한 여름밤을 선사할 슈-황혜영-이지현-자두의 수다는 오는 5일 수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클럽 주부요정’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