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용팔이' 김태희 "혼전 성관계는 절대 안돼" 소신 발언

입력 2015-08-06 09:18:00 | 수정 2015-08-06 10:14:14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용팔이 김태희

드라마 '용팔이'가 5일 첫방송된 가운데 출연 중인 김태희의 과거 혼전 성관계에 대한 언급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김태희는 과거 SBS 드라마 '스크린' 종영 후 진행된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성에 관한 소신 발언에 대해 "천주교 신자여서 그런지 난 꽤 보수적인 편이다. 임신중절과 혼전 성관계는 절대 NO"라고 말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김태희는 이어 "곰 같이 둔한 편이고, 얌체짓이나 여우짓을 하지 않는데 단지 목소리 톤이 높아서 그런 것 같다"라며 "드라마 담당 PD에게 자주 혼난다. 하루라도 혼이 나지 않으면 잠이 오지 않을 정도"라고 말했다.

한편 김태희는 5일 방송된 SBS 드라마 ‘용팔이’ 첫회분에서 의식이 없는 상태로 등장했다. 재벌가 딸인 김태희는 아버지의 반대로 자신의 연인이 죽자 병원 창문으로 투신해 자살을 기도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