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f(x) 설리, 악성 루머 시달리더니 결국 [공식입장]

입력 2015-08-07 12:56:00 | 수정 2015-08-07 14:42:14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설리, 에프엑스 탈퇴

설리가 걸그룹 에프엑스에서 탈퇴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7일 "설리와 향후 활동에 대해 논의한 결과 본인의 의사를 존중해 에프엑스를 탈퇴하고 연기 활동에 집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2009년 에프엑스로 데뷔한 설리는 지난해 7월 악성 댓글과 루머로 고통을 호소하며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해 탈퇴설이 흘러나왔다.

설리 탈퇴 설리 탈퇴 설리 탈퇴 설리 / 사진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설리 탈퇴 설리 탈퇴 설리 탈퇴 설리 / 사진 = 한경DB


소속사는 "에프엑스는 빅토리아, 루나, 엠버, 크리스탈 등 4명의 멤버로 그룹 활동을 이어간다"며 "에프엑스의 향후 활동은 물론 멤버들의 개별 활동, 설리의 활동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