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너를 사랑한 시간' 이진욱, 하지원에 달콤손길…손스킬 발휘 용도는?

입력 2015-08-08 11:01:51 | 수정 2015-08-08 11:0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SBS ‘너를 사랑한 시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SBS ‘너를 사랑한 시간’


‘너를 사랑한 시간’ 이진욱이 하지원을 위해 ‘화장 지워주기’ 손 스킬을 발휘하는 모습이 포착돼 여심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고 있다. 이진욱이 달콤한 손길로 하지원의 화장을 손수 지워주는 가운데, 하지원은 가만히 누워 흐뭇한 미소를 짓고 있어 두 사람의 관계에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SBS 주말 특별기획 ‘너를 사랑한 시간’ 측은 8일 13회 오하나(하지원 분)와 최원(이진욱 분)의 두 번째 침대 로맨스가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12회에서 원은 친구 은대윤(박두식 분)의 납골당에서 자신의 마음에 솔직해질 것이라고 다짐한 뒤, 하나에 대한 마음을 담아 쓴 시나리오를 하나에게 보여주며 진심을 전달했다. 이때 하나의 연인인 차서후(윤균상 분)는 하나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출국을 강행해 부재를 알려, 원의 진심을 알게 된 하나와 솔직함을 입은 원의 관계가 변화할지 궁금증이 모아졌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한 공간에 함께 있는 하나와 원의 모습이 담겨있다. 원은 화장솜을 손에 들고 하나의 얼굴을 조심스럽게 닦아 주고 있고, 하나는 가만히 누워 그의 손길을 받아들이고 있어 두 사람의 묘한 분위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침대에 누워있는 하나의 표정이 세상에 그 누구보다 편안하고 기분이 좋아 보여 자동 미소를 유발한다. 동시에 그를 바라보고 있는 원이의 표정에서는 하나를 향한 애정이 듬뿍 담겨있는 듯해 보는 이들의 심장까지 쿵쾅거리게 만들고 있다.

무엇보다 원의 자상한 손길과 하나의 편안한 미소가 두 사람의 사이가 이전의 관계보다 한층 더 가까워진 듯해 보여, 17년지기 친구인 하나와 원의 관계에 변화가 생긴 것은 아닌지 궁금증을 고조시키고 있다.

‘너를 사랑한 시간’ 하나-원의 침대 로맨스 2탄을 접한 네티즌은 “아 달달하다.. 연애세포가 생성되는 듯해”, “원이는 또 눈에 꿀 발랐어 ㅠ 어디 원이 같은 남자 없나요”, “하나랑 원이가 그래서 사귀는 거야?”, “하나 표정 진짜 세상을 다 가진 듯 편안해 보여 ㅋㅋ”, “하나-원 관계가 궁금합니다! 방송시간까지 못 기다려요 ㅠㅠ”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너를 사랑한 시간’은 인생의 반을 사랑보다 먼 우정보다는 가까운 ‘연애불가’ 상태로 지내온 두 남녀가 겪는 아슬아슬한 감정들과 성장통을 섬세하게 터치하며 숨어있는 연애세포를 자극하는 현실공감 로맨틱코미디로 큰 호평을 받고 있다. 오늘(8일) 토요일 밤 10시 13회가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