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가요제' 순서 최종확정…녹화장소는?

입력 2015-08-08 21:00:23 | 수정 2015-08-08 21:00:2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 가요제' 최종 순서가 확정됐다.

8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2015 무한도전 가요제 여섯 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무한도전'에서 박진영 유재석, 하하 자이언티, 정준하 윤상, 박명수 아이유, 황광희 지드래곤 태양, 정형돈 혁오는 '무한도전 가요제'에서 쓸 무대효과와 공연 순서를 걸고 퀴즈에 도전했다.

이 결과 황광희 지드래곤 태양(꽃가루) - 박명수 아이유(리프트) - 하하 자이언티(폭죽) - 정준하 윤상(레이저) - 박진영 유재석(폭죽) - 정형돈 혁오(불기둥) 순으로 공연 순서와 무대효과가 정해졌다.

또한 '무한도전 가요제' 각 팀은 가요제에서 선보일 곡의 녹음에 돌입했다. 이 과정에서 팀의 곡 맛보기와 함께 녹음 스타일도 확인할 수 있어 '무한도전'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한편, 이번 '무한도전 가요제'는 오는 13일 강원도 평창에서 열릴 예정이다.

'무한도전' 가요제 순서 확정 소식에 누리꾼들은 "무한도전가요제 대박" "무한도전가요제 기대됩니다" "무한도전가요제 순서 아쉽다" "무한도전가요제 드디어 순서까지" "무한도전가요제 효과 퀴즈 재밌다" "무한도전가요제 본방사수합니다" "무한도전가요제 보러가고 싶다" "무한도전가요제 언제 하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