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계 100대 갑부 IT 분야, 한국인은 5명…1위는 빌 게이츠, 2위는 누구?

입력 2015-08-09 10:58:55 | 수정 2015-08-09 10:58:55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인은 5명 / 한국인은 5명 사진=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인은 5명 / 한국인은 5명 사진=MBC 방송 캡처


한국인은 5명

IT 분야 세계 100대 갑부 명단에 한국인은 5명이 포함됐다.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최초로 집계한 ‘IT 100대 부자’ 순위에서는 세계 최고 부자인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가 796억 달러(약 93조원)의 재산으로 1위에 올랐다.

2∼4위는 래리 엘리슨 오라클 창업자(500억 달러),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478억 달러),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412억 달러)가 차지했다.

래리 페이지(334억 달러)와 세르게이 브린(328억 달러) 등 2명의 구글 공동 창업자가 나란히 5, 6위에 올랐다. 1∼6위는 모두 미국 부자들이 휩쓸었다.

세계 100대 IT 부자 가운데 51명이 미국 국적이고, 이 가운데 40명이 실리콘밸리가 있는 캘리포니아에 거주하고 있었다.

중국 IT 부자들도 눈길을 끌었다.

마윈(馬雲) 알리바바 회장이 232억 달러의 재산으로 7위를 차지했다. 마화텅(馬化騰) 텅쉰(騰迅 텐센트) 회장(179억 달러 11위), 레이쥔(雷軍) 샤오미 회장(134억 달러 16위), 리옌훙(李彦宏) 바이두 회장(125억 달러 18위) 등이 2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100위 안에 20명의 중국 IT부자들이 포진했다.

우리나라에서는 이건희 회장(100억 달러)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76억 달러)이 각각 19위와 29위를 차지했다.

권혁빈 스마일게이트 대표(34억 달러)와 김정주 NXC 회장(27억 달러) 등 게임업체의 두 40대 CEO가 60위와 79위에 올랐고, 김범수 다음카카오 의장(23억 달러)은 92위를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