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종원-이휘재-김준현, 'FOOD 3대 천왕'이 뭉쳐 '쿡방+먹방' 새 지평 연다

입력 2015-08-10 14:06:07 | 수정 2015-08-10 14:06:07
글자축소 글자확대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전국 리얼 맛집 순회 프로젝트 개시
사진=SBS ‘백종원의 3대 천왕’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SBS ‘백종원의 3대 천왕’


백종원, 이휘재, 김준현이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에서 개성 만점 ‘FOOD 3인방’으로 뭉쳐, 대한민국 '엔터 쿡(COOK)' 평정에 나선다.

백종원-이휘재-김준현이 의기투합한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은 대한민국 방방곡곡에 숨어 있는 각 분야 TOP3 맛집 고수들이 한 치의 양보 없는 ‘불꽃 요리 월드컵’을 벌이는 색다른 ‘쿡방’ 프로그램으로 각 회마다 백종원과 제작진이 매의 눈으로 선발한 전국의 요리 명인들이 ‘맛집 3대 천왕’으로 등장, 짜릿한 ‘요리 스포츠’ 한 판을 펼치게 된다.

특히 백종원, 이휘재, 김준현은 각각 ‘해설위원’, ‘캐스터’, ‘먹선수’라는 독특한 포지션으로 활약, 명인들의 ‘요리 대결’을 맛깔나게 중계한다.

탁월한 미식가이자 자타공인 풍부한 요리 상식의 ‘대세 쿡(COOK) 박사’ 백종원은 해설위원으로서 명인들의 요리를 알기 쉽고 재미있게 풀어서 전한다.

또한 ‘쫄깃 입담’을 자랑하는 이휘재가 평소 스포츠 마니아다운 면모를 살려 전문적인 캐스터를 방불케 하는 깔끔한 진행을 선보일 계획이다. 여기에 ‘맛있게 먹기’로는 정평이 나 있는 ‘국대급 먹방 신’ 김준현이 ‘먹선수’로 가세, 시청자들에게 생생한 대리만족을 선사한다.

특히 백종원, 이휘재, 김준현은 최근 비밀리에 ‘백종원의 3대 천왕’ 프로그램 타이틀 컷을 촬영하며 야심 찬 첫 시작을 알렸다.

백종원은 푸근한 큰 형님답게 친근하게 동생들에게 먼저 다가가 분위기를 아울렀고, 이휘재는 앞장서 능수능란한 포즈 시범을 보이며 수월한 촬영을 이끌었다.

김준현은 귀여운 막내답게 연신 발랄한 농담을 던지며 웃음폭탄을 투하, 현장을 한층 훈훈하게 달궜다.

더불어 3 MC는 틈이 날 때마다 끊임없이 프로그램에 대한 아이디어를 쏟아내며 이야기꽃을 피우는 등 첫 만남부터 화기애애한 ‘형제 케미’를 자아냈다.

‘백종원의 3대 천왕’은 한 메뉴의 ‘전국 3대 맛집’을 한 자리에 모아, 같은 요리에 대해 천차만별 ‘3색의 맛’을 공개한다.

누구나 쉽게 사 먹을 수 있는 비싸지 않은 메뉴지만, 자신만의 특별한 맛을 찾아 최고로 등극한 ‘맛집 명인’들의 손맛 비밀을 담아내는 것. 더욱이 그 맛을 내기 위해 한 길을 걸어온 ‘요리 장인’들의 스토리가 소개되면서 흔한 메뉴도 다시 보게 하는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해설위원 백대세’ 백종원, ‘쿡 캐스터 LEE’ 이휘재, ‘먹선수 GOD준현’ 김준현의 균형 잡힌 조화 속에 대한민국 TOP 맛집의 ‘특급 요리’를 접할 수 있을 ‘신개념 요리 예능’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은 오는 28일 오후 11시 25분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