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노홍철, MBC 복귀…'일반인 4명과 배낭여행' 특집 예능 프로그램 준비중

입력 2015-08-11 07:29:18 | 수정 2015-08-11 07:29:18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를 통해 복귀하는 노홍철. 지난해 무한도전 레이싱 특집 당시의 모습.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MBC를 통해 복귀하는 노홍철. 지난해 무한도전 레이싱 특집 당시의 모습. 사진=변성현 기자


노홍철 MBC 복귀

노홍철이 MBC 특집 프로그램으로 복귀한다.

노홍철은 20~30대 일반인 남자 4명과 최소한의 경비만으로 유럽 배낭여행을 떠나, 여행 도중에 ‘창조적인 생산활동’을 통해 비용을 충당해가며 버티는 ‘자급자족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들의 좌충우돌 여행기는 MBC의 가을 특집 프로그램으로 준비되고 있다.

지난해 11월, 음주운전으로 연예활동을 중단했던 노홍철이 약 10개월 만에 시청자들에게 돌아오는 셈이다. 노홍철은 그동안 자숙기간을 가지고 무전여행을 해 왔으며, 칠레 산티아고 순례자 길에서 만난 젊은 여행객들을 통해 새로운 삶의 에너지를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고 이 에너지를 다른 일반인들과 함께 나누기 위해 이번 특집 프로그램에 참여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MBC는 “이 프로그램은 비생산적인 비주류들이 펼치는 ‘생산적 리얼 버라이어티’를 지향한다”고 밝히고 “예능 프로그램이면서도 다큐적 요소를 강하게 풍기는 ‘퓨전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며 “노홍철 등 출연자 5명은 충분히 좌충우돌하며 고생하고 깨달은 뒤에, 시청자 여러분들에게 방송으로 찾아 갈 것”이라고 얘기했다.

한편 이번 특집 프로그램에 노홍철이 참여하는 것은 '무한도전' 복귀와는 아무런 관련도 없다. MBC측은 노홍철의 출연과 관련해서 검토조차 한적 없다고 밝혔다.

노홍철과 일반인 출연자들이 함께한 특집 프로그램은 가을 중에 방송될 예정이며, 제목은 아직 미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