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인영 '마녀사냥' MC 합류, 19禁 폭탄발언 다시 보니…'男 게스트 당황'

입력 2015-08-11 11:36:31 | 수정 2015-08-11 11:36: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인영 / 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서인영 / JTBC 방송 캡처


가수 서인영이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마녀사냥'의 새 MC로 합류했다.

서인영은 '마녀사냥' 2부 코너에서 고정 MC로 출연해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마녀사냥' 김민지 PD는 11일 한 매체를 통해 "2주 연속 게스트로 출연했는데 그간 이렇게까지 잘한 사람은 없었다"며 "4MC(신동엽, 성시경, 허지웅, 유세윤)를 들었다 놨다 한다. 할 말 다하면서도 귀여운 느낌을 지닌 MC"라고 덧붙이며 서인영의 활약을 예고했다.

앞서 서인영은 방송에서 가슴 이야기를 하던 중 "유일하게 (수술)안 한 데가 여기다"라며 "슬리피가 지금 내 가슴 본다. 몰래 좀 봐라"고 말해 슬리피를 당황케 했다.

또 "통계적으로 30대 초반 여성들이 성욕이 가장 왕성한 시기다. 나도 그런 편"이라는 폭탄 발언을 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