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스테파니, SM과 이별 언급 "'천무' 수식어…"

입력 2015-08-11 17:59:48 | 수정 2015-08-11 17:59:48
글자축소 글자확대
스테파니 / 스테파니기사 이미지 보기

스테파니 / 스테파니


스테파니

스테파니가 3년 만에 가요계에 돌아왔다.

스테파니는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롤링홀에서 열린 신곡 '프리즈너(Prisoner)'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 무대와 함께 컴백 소감을 전했다.

SM엔터테인먼트에서 걸그룹 천상지희 더 그레이스로 데뷔했던 스테파니는 마피아 레코드를 통해 두 번째 솔로곡을 발매했다.

이날 스테파니는 전 소속사였던 SM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스테파니는 "소속사를 옮기고 변한 것이 있냐?"라는 질문에 "오늘도 SM관계자가 오셨다. 이번에 새로운 소속사에서 하면서 아티스트는 꾸준히 노력해야 한다고 느꼈다. 욕심을 내야한다는 부분이 이번에 또 한 번 통해서 성숙하게 생각하게 됐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또한 스테파니는 '천무 스테파니'라는 수식어를 벗고 싶다고 고백했다. 스테파니는 "천무는 '하늘의 춤'이란 뜻으로 이수만 선생님이 이름을 지어주셨고 그 덕에 방송에서 춤을 추는 이미지로 많이 활동할 수 있었다"며 "솔로로 컴백하면서는 보컬적인 부분을 보여주면서 그룹 활동 때 선보이지 못했던 점을 보여드리고자 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스테파니의 신곡 '프리즈너'는 12일 정오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