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태임 드라마로 복귀, "예원 한없이 미웠지만…"

입력 2015-08-11 22:22:39 | 수정 2015-08-11 22:22: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태임 드라마로 복귀 / 이태임 드라마로 복귀 사진=드라마 ;결혼해주세요'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이태임 드라마로 복귀 / 이태임 드라마로 복귀 사진=드라마 ;결혼해주세요' 제공


이태임 드라마로 복귀

배우 이태임이 드라마로 복귀해 화제인 가운데, 이태임이 함께 논란에 휘말린 예원을 언급해 눈길을 끈다.

11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이태임은 드라마 ‘유일랍미’ 제안을 받고 최근 출연을 결심했다.

이태임은 극중 여주인공인 작가지망생 박지호 역을 맡았다. 박지호는 SNS에서 전설의 연애고수가 돼 연애 경험이 없는 극중 오근백을 위해 ‘연애’ 조력자로 활약하는 인물.

한편 이태임은 지난 2월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녹화 중 예원과 욕설 논란에 휩싸여 방송활동을 중단했다. 이태임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그 때 그 친구(예원)가 좀 더 미웠다. 물론 안 좋은 일이 있었지만 같이 일했던 사람으로서 그런 거짓말 기사가 나오는데 아무런 말없이 사과를 받아들이겠다는 말투로 나왔으니까 많이 실망했고 마음도 많이 아팠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이어 “최근 예원씨가 자필로 선배님께 누를 끼쳐 죄송하다는 글을 올린 건 봤다. 예원씨가 한없이 미웠던 적이 있었지만 제게 미안하다는 마음이 있었다는 생각에 조금은 위안이 됐다”고 언급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