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유리, 2달 만에 20kg 감량 한 '간장 종지' 다이어트 뭐길래?

입력 2015-08-12 15:43:35 | 수정 2015-08-12 15:43:35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유리 다이어트 서유리 다이어트 서유리 다이어트 / 서유리 사진 = 서유리 SNS기사 이미지 보기

서유리 다이어트 서유리 다이어트 서유리 다이어트 / 서유리 사진 = 서유리 SNS


방송인 서유리가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서유리는 11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에 출연해 "2개월 동안 20kg을 감량했다"며 "그냥 무조건 차를 안타고 걸어다녔다. 집까지 버스로 2~30분 거리인데도 걸어다녔다"고 밝혔다.

서유리는 다이어트와 볼륨의 관계를 설명하며 "얘네들이 서로 사이가 안 좋다. 그래서 보조기구를 쓰는 데 가슴패드를 쓴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그러자 이영자는 "그건 겸손의 말이다 같은 여자로 봤을 때…"라고 말을 이었고 홍수아는 "그냥 크다. 이건 모아서 큰 게 아니라 그냥 크다"고 돌직구를 날렸다.

한편 서유리는 12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간장종지를 밥그릇으로 쓰세요. 그 간장 종지로 하루 두끼. 간식 금지. 7시 이후 금식"이라는 글을 추가로 남기며 혹독한 다이어트 방법을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