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스틸러’ 김정태, SBS ‘심야식당’ 마스터 김승우 지원 나섰다

입력 2015-08-13 07:17:00 | 수정 2015-08-13 07:1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김정태가 SBS 심야드라마 ‘심야식당’의 특별한 손님으로 출연을 확정 짓고 마스터 김승우 응원에 나섰다.

김정태는 영화 ‘잡아야 산다’ 지방 촬영 중임에도 함께 출연 중인 김승우를 응원하기 위해 김승우가 마스터로 활약 중인 SBS 심야드라마 ‘심야식당’ 황인뢰 감독의 러브콜을 받아 흔쾌히 출연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스틸러’라는 애칭과 함께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출연하며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김정태가 ‘심야식당’의 ‘감자맛탕’ 편에 출연해 코믹이미지를 벗고 진솔하면서도 따뜻한 연기를 보여줄 예정으로 ‘감자맛탕’이라는 특별한 메뉴에 어떤 추억이 담겨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김정태가 특별 손님으로 출연 예정인 SBS 심야드라마 ‘심야식당’은 15일 밤 12시 05분 방송 예정이며,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인 영화 ‘잡아야 산다’ 촬영으로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