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김택용, 박성균 꺾고 생애 첫 스타리그 출전

입력 2015-08-12 17:49:32 | 수정 2015-08-12 17:49: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김택용 / 사진=OGN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김택용 / 사진=OGN방송화면 캡처


프로게이머 김택용이 염원하던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결승에 진출했다.

김택용은 12일 오후 1시 서울 용산 OGN e스포츠 상설경기장에서 열린 '2015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에서 박성균을 3-2로 꺾고 승리를 거뒀다.

1세트에서 김택용은 스타리그 전성기 시절 거의 사용하지 않던 깜짝 캐리어 전략으로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연이은 경기에서 박성균과 치열한 접전을 벌였지만 마지막 5세트에서 전진 게이트웨이를 건설해 일꾼을 몰고가 이를 막으려던 박성균의 허를 찔러 경기의 승자가 됬다.

녹슬지 않은 실력을 보여준 김택용은 마침내 생애 첫 스타리그 결승티켓을 거머쥘 수 있었다.

한편,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의 결승전은 오는 30일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결승 상대는 조일장과 윤용태의 경기 결과로 결정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