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베이식, 실수에도 이노베이터 꺾었다…"기대 이하 무대 죄송"

입력 2015-08-15 02:09:57 | 수정 2016-10-27 22:35:3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쇼미더머니4' 베이식

14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서 베이식이 이노베이터를 꺾었다. 예상 외의 대활약을 했던 이노베이터는 눈물을 흘렸고, 승리한 베이식은 거꾸로 고개를 떨구고 말았다.

이날 베이식을 무대에서 긴장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치명적인 가사 실수로 인해 깔끔한 무대를 선보이지 못했다.

이노베이터는 베이식과 달리 이하이의 보컬에 힘입어 실수없이 멋진 무대를 선보였다.

베이식이 "1절을 망쳤다"고 토로했을 정도로 이노베이터의 승리가 점쳐지는 상황이었다.

베이식의 무대가 끝나자 프로듀서 산이와 버벌진트 역시 "실망스러웠다"며 "기대가 많았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투표 결과가 공개된 뒤 두 래퍼의 희비는 엇갈렸다. 베이식이 승리한 것이다.

이노베이터는 결과에 충격을 받은 듯 "안 틀려서 이길 줄 알았다"며 아쉬운 마음을 표했다.

베이식의 승리로 끝난 이날 방송은 논란을 예고하기도 했다. 시청자들이 "인기투표 잘 봤다", "베이식을 좋아하지만 오늘 무대는 실수가 심했다" 등으로 결과를 납득하지 못하겠다는 의견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한편 '쇼미더머니'는 힙합 음악의 대중적인 인기를 끌어올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