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풍 다이김, 어떤 맛이길래?…"이가 없어도 술술 들어갈 것 같아"

입력 2015-08-18 20:03:41 | 수정 2015-08-18 20:03:41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풍 다이김 냉장고를 부탁해 /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김풍 다이김 냉장고를 부탁해 /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김풍 다이김

17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김영호와 김태원이 출연한 가운데 김영호의 냉장고 속 재료들로 셰프들이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풍은 ‘아무 생각없이 먹을 수 있는 요리’를 주제로 샘킴 셰프와 대결을 펼쳤다. 김풍은 김과 참치액을 이용한 ‘다이김’을, 샘킴 셰프는 ‘명란 한주먹’을 요리했다.

김풍의 ‘다이김’을 맛본 김영호는 “성의없게 만든 것 같은데 맛있다”며 극찬했고 김태원은 “이가 없어도 술술 들어갈 것 같다. 감동이다”라고 칭찬했다.

특히 최현석 셰프는 “처음으로 김풍의 요리를 먹고 화가 났다. 우리 어머니가 요리를 진짜 잘하신다. 그런데 김풍 세프는 건성으로 했는데도 우리 엄마 손맛이 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누리꾼들은 “김풍 다이김, 한번 먹어보고 싶다”, “김풍 다이김, 요리 정말 잘하네”, “김풍 다이김, 한번 만들어 먹어 봐야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냉장고를 부탁해’ 제작진은 김풍의 ‘다이김’ 레시피를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