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돈나, 광란의 생일파티 벌이다 경찰까지 출동 '소동'

입력 2015-08-19 10:02:41 | 수정 2015-08-19 10:02:41
글자축소 글자확대
할리우드 스타 마돈나가 생일파티를 하다 경찰까지 출동하는 소동을 빚었다.

18일 미국 연예매체 TMZ는 "지난 15일 마돈나의 57번째 생일파티가 그의 집에서 열렸다"며 "생일 파티는 새벽까지 이어졌고, 늦게까지 발생하는 소음으로 이웃 주민들이 신고를 해 결국 경찰까지 출동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 출동으로 소음이 줄어들었지만, 한 목격자는 "경찰이 떠나자 시끄러운 소리는 다시 커졌다"고 말했다.

한편 마돈나는 지난 16일 57번째 생일을 맞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