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북한, 이번엔 미사일 도발징후…불시에 발사할 가능성 커

입력 2015-08-21 14:19:42 | 수정 2015-08-21 15:17:25
글자축소 글자확대
북한 미사일 발사 태세 / 사진 = TV조선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북한 미사일 발사 태세 / 사진 = TV조선 방송 캡처


북한, 이번엔 미사일 도발징후…스커드·노동 발사 태세

북한이 포격 도발을 한 가운데 이번에는 미사일 발사 태세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정부의 한 소식통은 "북한이 원산 인근에서 스커드 미사일을, 평북지역에서 노동미사일을 각각 발사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면서 "스커드와 노동미사일을 각각 탑재한 이동식 발사차량이 한미연합 감시자산에 식별됐다"고 밝혔다.

이어 "북한은 이번에 전개한 스커드와 노동미사일을 전략적으로 활용할 가능성이 크다"면서 "한반도 군사적 긴장 수위를 최대로 끌어올리겠다는 전략적 의도에 따라 발사 시기를 저울질하는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지난 20일 오후 북한이 고사포탄도를 1발 발사해 우리 군은 155㎜ 자주포 18대를 동원해 모두 29발의 대응 사격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